Welcome to Asia Publishers
Home | E-mail | Editorial Room
English

 

08/21 2017 심훈문학대상, ...
05/24 2017 제21회 심훈...
06/10 2015 심훈문학상 (계...
05/27 2015 아시아 도서목...
04/30 바이링궐 에디션 한국 ...


그리스 신화 꿰는 당신, 섭한 아가씨는 아시나요? (서울신문 2014.02.04)
 ASIA    | 2014·02·06 09:04 | HIT : 2,315 | VOTE : 458 |
http://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140205019007
“그리스·로마 신화는 가라.”

그리스·로마, 북유럽 신화는 훤히 꿰면서도 정작 아시아의 신화에는 낯선 이들이 많다. 그런 이들에게 김남일·방현석 작가가 아시아의 광대한 상상력과 지혜를 품은 신화, 설화, 서사시 100편을 펼쳐보인다. 아시아 각국의 문명을 통찰하는 이야기 백과사전 ‘백 개의 아시아 1·2’(아시아)다.


두 작가는 지난 20년간 아시아 각국의 작가, 학자들과 교류하며 37개국의 서사를 골라냈다. 모태는 1994년 베트남을 다녀온 이후 결성한 ‘베트남을 이해하려는 젊은 작가들의 모임’이다. 2006년 이 모임이 ‘아시아문화네트워크’로 확대, 발전되고 2010년 광주에 건립 중인 아시아문화전당 정보원과 손을 잡으면서 아시아를 대표하는 2000여개의 이야기를 본격적으로 수집했다. 이번 책은 이 가운데 ‘각국으로 들어가는 관문이 되는 이야기’ 100편을 추린 것이다.

작업을 주도한 두 작가는 저자의 말에서 “이 책이 그리스·로마 신화에 길들여진 (우리의) 세계관을 송두리째 흔들어 놓기를, 우리가 얼마나 울창한 정신의 숲에서 살아 왔는가를 새롭게 인식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소설가답게 두 저자는 인문학적 스토리텔링으로 100편의 서사를 하나의 유기체처럼 엮으며 독자들이 성찰할 수 있도록 화두를 먼저 던지고 의미를 짚어낸다. 우리 설화 바리공주를 소개하면서는 미 합중국의 대통령이 인디언들에게서 땅을 사들인 얘기를 꺼내고, 네팔 히말라야 고산지대에 사는 소수민족 구릉족의 나무꾼 민담으로는 생명이 영원히 지속된다면 어떤 불행이 찾아올지 가늠해 보도록 이끄는 식이다.

‘(바리공주) 설화는 가부장제 사회의 지배적 이데올로기에 흠집을 내고 때로는 이를 통렬하게 전복시킨다. 예컨대 이제 구원의 힘은 ‘나라에 은혜와 신세 진 것 없이’ 버림받은 곳에서 나온다는 것, 다시 말해 중심이 아니라 주변에, 다수가 아니라 소수에, 남성이 아니라 여성에 오히려 구원의 가능성이 있다는 것이다.’(29쪽)

이야기들은 영웅과 괴물, 트릭스터(꾀돌이), 신궁, 거인, 천하장사 등 도드라지는 인물이나 사랑과 상실, 복수, 변신, 창세·건국 등 서사 구조에 따라 주제별로 묶였다.

우리나라의 ‘콩쥐팥쥐’와 비슷한 얼개를 지닌 중국의 ‘섭한 아가씨’, 일본의 ‘강복미복(겨순이와 쌀순이)’, 베트남의 ‘떰과 깡’ 등을 통해 아시아의 민담들을 비교, 대조해볼 수도 있다. 인도의 ‘라마야나’, ‘마하바라타’, 몽골·티베트의 ‘게사르’, 이란의 ‘샤 나메’, 중앙아시아의 ‘마나스’ 등 독자를 압도하는 상상력을 지닌 대서사시도 펼쳐진다.

김남일 작가는 “민족이나 국경선으로 구획되지 않는 경계에 선 사람들, 소수자들의 이야기도 주류의 서사와 동일한 비중으로 다루려고 했다”며 “결국 ‘백개의 아시아’는 서구 사상에 사로잡히고, 중심이 되기 위해 중심을 좇고 살아온 우리에게 주변이 중심을 구원할 수 있다는 깨달음을 주고 타자를 이해하는 데 발판이 되는 이야기들”이라고 했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95   그는 단 한 편의 친일문장도 남기지 않았다[부산일보 2009.06.15]  ASIA 09·06·15 3377
294   그들 또한 인간임을 포기하지 않는다[세계일보2008.11.21]  Asia 08·11·22 3253
293   그때 '근태형'은 왜 나를 불렀을까-오마이뉴스 2012.12.5  ASIA 12·12·12 2724
  그리스 신화 꿰는 당신, 섭한 아가씨는 아시나요? (서울신문 2014.02.04)  ASIA 14·02·06 2315
291   그리스 신화 뺨칠 매혹적인 이야기… 김남일·방현석 ‘백 개의 아시아’ (국민일보 2014.02.07)  ASIA 14·02·07 2378
290   그리스신화 뺨칠 매혹적인 ‘아시아 서사시’ (문화일보 2014.2.10)  ASIA 14·02·10 2377
289   그토록 먼 여행[독서신문 2012.07.19]  ASIA 12·07·26 2389
288   글쓰기 권하는 사회…글쟁이들의 비법은?(2014.7.14, 한국일보)  ASIA 14·07·15 2065
287   기록문학의 부활[서울신문2008.12.05]  ASIA 08·12·05 3251
286   기업가 박태준 연구총서 발간 [매일경제 2012.4.26]  ASIA 12·04·27 2389
285   김근태 생애 다룬 소설 ‘그들이 내 이름을 부를 때’ 낸 방현석씨-국민일보(2012.11.26)  ASIA 12·11·27 2412
284   김근태, 그를 존재하게 한 이름들 사이에서 그의 삶을 돌아보다-경향신문(2012.11.30)  ASIA 12·12·03 3030
283   김연수·천승세·이기호…영어로도 읽는 한국소설 (연합뉴스 2014.03.20)  ASIA 14·03·21 2383
282   김형수 ‘삶은 언제 예술이 되는가’ 펴내(2014.6.18, 경기일보)  ASIA 14·06·24 2196
281   김형수 시인 "삶은 언제 예술이 되는가"(2014.6.16, 아시아경제)  ASIA 14·06·24 2183
280   끝나지 않은 베트남전쟁…끝나지 않은 슬픔 [경북일보 2012.05.25]  ASIA 12·05·31 2586
279   나는 예루살렘 개의 운전사입니다 [프레시안 06.10.06]  Asia 06·10·09 3920
278   난 17세 입대한 월맹군 … 이 소설 쓰려고 살았나봐 [중앙일보 2012.05.14]  ASIA 12·05·14 2537
277   난 하트가 되고 싶어 [독서신문 2012.03.15]  ASIA 12·03·23 2491
276   남·북 문학용어 집대성한 ‘문학용어사전’[뉴시스2009.01.06]  ASIA 09·01·07 3474
[1].. 11 [12][13][14][15][16][17][18][19][20]..[25]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GGAMBO
계간 '아시아' 서울시 동작구 흑석동 100-16 3층 / 전화 02-821-5055 / 팩스 02-821-5057
Copyright (C) since 2006 Asia Publishers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