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lcome to Asia Publishers
Home | E-mail | Editorial Room
English

04/23 2021년 심훈문학상 ...
08/21 2017 심훈문학대상, ...
05/24 2017 제21회 심훈...
06/10 2015 심훈문학상 (계...
05/27 2015 아시아 도서목...


매춘부 시선통해 필리핀 사회 모순 고발[한국일보2007.04.27]
 Asia  | 2007·04·27 10:33 | HIT : 6,034 | VOTE : 1,509 |
필리핀 대표작가 호세, 장편 '에르미따' 한국 출간
"매춘부 시선통해 필리핀 사회 모순 고발"



출판사와 서점을 함께 운영하는 부인(왼쪽)과 55년째 금실을 이어 오고 있는 호세(오른쪽)는 증손녀 자랑도 잊지 않았다. 김주성기자 poem@hk.co.kr

“네 첫 고객은 아시아의 부호로 손꼽히는 사람이야. (중략) 자신의 부를 이용해 세계를 돌아다니며 쾌락을 맛본다고 했어.”(186쪽) 고급 창녀로 첫발을 디디는 에르미따를 ‘교육’ 시키는 자는 뚜쟁이가 아니라 외교관이다. 그녀는 자신이 상대하는 거물 정객을 ‘각하’로 부르라고 교육 받는다.
필리핀의 대표 작가 프란시스코 시오닐 호세(82)가 장편소설 <에르미따>의 한국 출간에 맞춰 부인 테레시타 호세(78)와 함께 방한, 출판 기념회를 가졌다.

1988년 발표한 <에르미따>는 1945년 미군이 일본으로부터 필리핀을 탈환하는 때를 기점으로 해 개발 열풍이 한창이던 70년대까지의 필리핀을 고급 창녀의 시선으로 그려낸다. “우리도 썩어가는 구렁텅이 속에서 함께 뒹굴고 있는 거야.”(294쪽) 동료 창녀가 주인공에게 하는 말이다. 피식민의 경험은 부패한 관료를 중심으로 군대와 향락 문화, 다국적 자본 등 현실적 모순으로 이어진다고 소설은 폭로한다.

“일본과 미국에 식민 지배를 당한 경험이 있는 필리핀에서 매춘은 사회적 함의를 갖습니다.” 호세가 매춘을 소재로 삼은 이유다. 그는 출판 기념회에서 “사실 필리핀에서는 매춘이 소설의 인기 테마가 아니다”며 “그러나 이를 통해 현재 상황을 형상화하고 강조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부패한 관료 집단 등 필리핀의 모순을 고발하기 위한 작품이라는 점을 분명히 한 것이다. 소설은 에르미따에게 상원 의원, 언론 재벌, 장군 등이 굴복하는 과정을 노련한 솜씨로 그려낸다.

호세는 부정부패와 독재에 저항하다, 마르코스 치하에서 판금과 연금 조치를 당하기도 했다. 91년 아키노 정권에 대해서도 비판한 그의 저항정신은 소설 <에르미따>에 이르러 대중성까지 확보한 것으로 평가 받고 있다. 부자와 빈자 간의 갈등과 모순을 축으로 삼는 그는 <뉴욕 리뷰 오브 북스>로부터 “영어로 글을 쓰는 필리핀 최고의 소설가”라는 등 호평을 받았다. 이 책은 러시아에서만 1만부가 팔렸다.

50년대 첫 방한해 작가 김은국 한무숙, 언론인 장준하, 사학자 김준엽 등과 친교를 나눈 그는 며느리까지 한국인으로 둔 지한파다. 호세는 “며느리 덕에 한국 상황에 매우 관심이 많다”며 “남한이 북한에 쌀을 지원한 사례가 말해주듯 통일은 순조로울 것”이라고 밝혔다. “현대에서 불안정한 사회는 반드시 안정된 사회로 편입되게 마련이죠.”

장병욱기자 aje@hk.co.kr
  
255   문예위 ‘100년의 문학용어 사전’ 출간[경향신문2009.01.09]  ASIA 09·01·19 5098
254   문예위 '100년의 문학용어사전' 출간[세계일보2009.01.10]  ASIA 09·01·19 5061
253   문예계간 '아시아'영화 소설 특집 (연합뉴스 06.8.19)  Asia 06·08·21 6040
252   문예계간 '아시아' 겨울호 출간[연합뉴스 2006-11-28]  Asia 06·11·29 6041
251   문단의 아웃사이더,한흑구를 추억하다[국민일보 2009.6.12]  ASIA 09·06·15 5066
250   몽골 소설 읽어 봤어? (한겨레21 06.6.6)  Asia 06·06·22 6114
249   명작 단편소설, 한국어·영어로 동시에 [서울신문 2012.07.28]  ASIA 12·08·06 4254
248   메콩 삼각주의 너른 벌판을 미로처럼[경향신문2007.12.26]  Asia 07·12·27 5663
247   메콩 강을 누비는 누이여[한라일보2007.10.12]  Asia 07·10·22 5560
246   매춘은 부패와 타락에 대한 은유[한겨레신문2007.04.27]  Asia 07·04·27 9447
245   매춘부 통해 지도층부패 고발 '에르미따'[서울신문2007.04.30]  Asia 07·04·30 5999
  매춘부 시선통해 필리핀 사회 모순 고발[한국일보2007.04.27]  Asia 07·04·27 6034
243   마하바라타(독서신문, 2014.5.13)  ASIA 14·05·15 4084
242   마지막 산문이 23일 발간된 문예 계간지 ‘아시아’의 여름호에[문화일보2008.05.24]  Asia 08·05·24 5195
241   로힌턴이 말하는 인도 밑바닥 인생 [울산매일 2009.11.5]  ASIA 09·11·06 4801
240   로힌턴 미스트리 장편소설 ‘가족 문제’(경기일보, 2014.4.30)  ASIA 14·04·30 4079
239   로힌턴 미스트리 장편소설 '적절한 균형' [시사투데이 2010.1.13]  ASIA 10·01·14 4767
238   딩씨마을의꿈 [전자신문 2010. 6. 4]  ASIA 10·06·09 4703
237   드라마보다 더 드라마 같은 작가의 인생 [경북매일 2011.10.14]  ASIA 11·10·14 4600
236   동티모르 작가 첫 소개[경북매일신문2008.11.27]  Asia 08·12·02 5092
[1]..[11][12] 13 [14][15][16][17][18][19][20]..[25]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GGAMBO
(주)아시아 경기도 파주시 회동길 445 / 전화 031-944-5058 / 팩스 031-955-7956 / 전자우편 bookasia@hanmail.net
Copyright (C) since 2006 Asia Publishers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