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lcome to Asia Publishers
Home | E-mail | Editorial Room
English

 

08/21 2017 심훈문학대상, ...
05/24 2017 제21회 심훈...
06/10 2015 심훈문학상 (계...
05/27 2015 아시아 도서목...
04/30 바이링궐 에디션 한국 ...


메콩 삼각주의 너른 벌판을 미로처럼[경향신문2007.12.26]
 Asia  | 2007·12·27 09:10 | HIT : 3,919 | VOTE : 763 |
[책읽기365]응웬옥뜨의 ‘끝없는 벌판’
  
중국에서 덩샤오핑의 시장개방이 20년의 세월을 넘기고 있을 때 베트남의 도이모이도 같은 나이를 먹고 있었다. 누군가는 말하기를 이제 중국에서는 2%의 인간만이 직립으로 보행하고 나머지 인간은 네 발로 기고 있다고 한탄한다. 이른바 시장사회주의란 야만적이기 짝이 없는 강탈자본주의의 또 다른 이름이라는 걸 시간이 증명한 셈이다. 바로 그 중국을 따라갔던 베트남은 어떨까.

2005년에 발표된 응웬옥뜨의 ‘끝없는 벌판’(도서출판 아시아)은 아마도 최초로 베트남의 바로 그 오늘을 그린다. 책장을 넘기면 맡고 들을 수 있다. 메콩 삼각주의 너른 벌판을 미로처럼 가로지르는 운하의 비린 물 냄새와 남부 베트남의 기름진 땅에서 억압 받고 수탈 당하며 그 땅에 발을 딛는 대신 정크선에 몸을 싣고 비루먹은 오리처럼 살아가는 인간들이 흘리는 원초의 신음소리를.

‘끝없는 벌판’은 풍요의 대지에서 시장사회주의라는 지옥의 강으로 내쫓긴 베트남 인민의 오늘을 폭로한다. 메콩의 딸인 ‘나’는 버림 받고 굶주리며, 강간 당하고 아이를 밴다. 이념은 시간(屍姦)당하고 시장과 관료와 영웅은 인민을 유린한다. 탄식이 흘러나오지 않을 수 없다. 오, 시장이 삼켜버린 비역한 사회주의여. 인간은 메콩의 탁류 아래 붉은 펄 속으로 끝없이 침잠하고, 마침내 피투성이의 몸뚱이로 떠오른다.

그러나 지옥의 강을 타고 마침내 그 막장에 이른 것처럼 여겨졌을 때 통속으로 희망을 말해서는 안된다. 때때로 강은 역류하는 법이니까. 정크선에서 내리려면 먼저 물어야 한다. 이 강이 어디에서부터 시작한 것인지.

유재현 소설가  
  
395   ‘끝없는 벌판’은 꼭 읽어야 할 작품[뉴스메이커2007.10.16]  Asia 07·10·12 3871
394   문학으로 베트남과 한국을 잇는다[2007.10.11]  Asia 07·10·12 4158
393   베트남작가협회 최고작품상[onbookTV]  Asia 07·10·12 4069
392   메콩 강을 누비는 누이여[한라일보2007.10.12]  Asia 07·10·22 3785
391   비극적 아름다움 잘 표현[중부매일2007.10.09]  Asia 07·10·22 3985
390   베트남 소설-다른 공기의 희열[프레시안2007.10.28]  Asia 07·10·31 4142
389   벌판 끝에서 건져 올린 희망[경향신문2007.11.01]  Asia 07·11·04 3994
388   팔레스타인 대표시인 다르위쉬[연합뉴스2007.11.07]  Asia 07·11·08 3964
387   팔레스타인 민족 ‘자유 갈망’ 공감해주오[한겨레신문2007.11.07]  Asia 07·11·08 3985
386   유랑이 없다면 우리는 무엇을 할 것인가[서울신문2007.11.08]  Asia 07·11·08 3988
385   팔레스타인 민족시인 마흐무드 다르위쉬[세계일보2007.11.07]  Asia 07·11·08 4488
384   이-팔 진실 한국과 통해 기쁘다[경향신문 2007.11.08]  Asia 07·11·12 4367
383   팔레스타인 시인 다르위시 내한[동아일보2007.11.09]  Asia 07·11·12 3961
382   50년간 부른 희망의 노래[한국일보2007.11.09]  Asia 07·11·12 4185
381   Edgy Palestinian poet stays sharp in new translation[JoongAng Daily2007.11.17]  Asia 07·11·19 4447
380   오지 않았다면 가서 만나고 싶었던 귀중한 손님[컬쳐뉴스2007.11.07]  Asia 07·11·28 4008
379   시인 마흐무드 다르위쉬 국내 첫 소개[울산매일2007.11.16]  Asia 07·11·28 3965
378   아시아 전문 웹진《온아시아》[컬쳐뉴스2007.11.27]  Asia 07·11·28 3966
377   문학으로 가까워지는 아시아 [컬쳐뉴스2007.12.10]  Asia 07·12·17 3693
  메콩 삼각주의 너른 벌판을 미로처럼[경향신문2007.12.26]  Asia 07·12·27 3919
[1][2][3][4][5] 6 [7][8][9][10]..[25]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GGAMBO
계간 '아시아' 서울시 동작구 흑석동 100-16 3층 / 전화 02-821-5055 / 팩스 02-821-5057
Copyright (C) since 2006 Asia Publishers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