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lcome to Asia Publishers
Home | E-mail | Editorial Room
English

 

08/21 2017 심훈문학대상, ...
05/24 2017 제21회 심훈...
06/10 2015 심훈문학상 (계...
05/27 2015 아시아 도서목...
04/30 바이링궐 에디션 한국 ...


버스커버스커의 멤버 브래드 문학평론가로 변신 [세계일보 2012.07.25]
 ASIA    | 2012·07·26 11:05 | HIT : 2,621 | VOTE : 489 |
http://www.segye.com/Articles/SPN/ENTERTAINMENTS/Article.asp?aid=20120725022931&subctg1=&subctg2=
버스커버스커의 멤버 브래드 문학평론가로 변신

“한국어에는 일본어·영어 등 다양한 언어가 섞여 있죠. 그래서 복잡하고 어렵지만 한편으론 재미있어요.”

인기밴드 ‘버스커버스커’에서 드럼을 연주하는 미국인 브래드(본명 브래들리 래이 무어·28·사진)가 문학평론가로 변신했다. 25일 서울 홍대 앞 서점 북리브로에서 열린 ‘한국 현대소설 영어 번역’ 프로젝트 기자간담회에서다. 도서출판 ‘아시아’는 중견 소설가 오정희(65)씨의 단편 ‘중국인 거리’와 최윤(59)씨의 ‘하나코는 없다’를 영어로 옮긴 책을 내놓으며 브래드를 ‘특별손님’으로 초대했다.

“한국에서 4년째 살며 영어로 된 한국 문학작품을 많이 읽었습니다. 그때마다 ‘아, 이건 번역이구나’라는 느낌을 받았죠. 그런데 이번에 나온 두 작품은 너무 훌륭한 영어를 구사해 놀랐어요. 내가 쓰는 영어보다 수준이 높은 것 같습니다.(웃음)”

처음 유치원 교사로 한국에 온 브래드는 상명대 영어영문과 교수를 거쳐 지금은 음악인으로 활동 중이다. 그동안 한국어와 한국문학을 접하며 느낀 소감은 무엇일까.

“사실 전 한국문학에 관해 말할 자격이 부족해요. 학생을 가르치고 친구와 교류하다 보면 한국어와 영어의 차이점을 많이 느끼게 됩니다. 한국어는 문화와 밀접한 관계가 있는 언어입니다. 영어보다 훨씬 더 그래요. 한국의 역사와 문화를 알아야만 이해할 수 있는 대목이 많아 번역이 쉽지 않죠.”

아시아는 두 작가 외에도 ‘유형의 땅’(조정래) ‘무진기행’(김승옥) ‘삼포 가는 길’(황석영) ‘원미동 시인’(양귀자) ‘풍금이 있던 자리’(신경숙) ‘빈처’(은희경) 등 작품성이 뛰어난 단편소설 100여 편을 영어로 번역·출간할 예정이다. 이 책들은 인터넷서점 아마존닷컴을 통해 해외에서도 판매된다.

아시아 관계자는 “외국 대학에 한국학과가 계속 생기는데 마땅한 교재가 없다”며 “이번 시리즈가 외국 학생들에게 적합한 교재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태훈 기자 af103@segye.com
  
375   <신간> 라마야나-연합 2012-10-18  ASIA 12·10·19 2443
374   계간 아시아 -북해도 신문 2012.10.13  ASIA 12·10·16 2892
373   노벨상 후보 중국 옌롄커 "지식인들의 대화가 영토분쟁에 한잔의 냉차 될 수도"[경향신문 2012.10.10]  ASIA 12·10·11 2696
372   시대가 만든 기형아 ‘식민지 지식인’의 초상-한겨레 2012.10.07  ASIA 12·10·08 2375
371   대만 사회 타락한 인간군상 생동감 있게 묘사-세계일보 2012.09.28  ASIA 12·10·02 2380
370   <신간>아시아의 고아-연합뉴스 2012-09-21  ASIA 12·09·26 2331
369   [새 책] 아시아의 고아 外-한국일보 2012.09.21]  ASIA 12·09·26 2313
368   한국문학작품 글로벌시장 진출 뜨겁다 [세계일보 2012.08.11]  ASIA 12·08·17 2840
367   아침마다 기도 올리는 인도인 가장의 고된 인생[YTN 지식카페 라디오 북클럽. 2012.8.3]  ASIA 12·08·17 2500
366   바이링궐 한국 현대 소설- 헤럴드 소개  ASIA 12·08·13 2749
365   바이링궐 한국 현대 소설 -코리아. 넷 소개  ASIA 12·08·13 5110
364   바이링궐 에디션 한국 현대 소설-한겨레 영문판 소개  ASIA 12·08·13 2469
363   한국 대표 단편소설 2개국어로 읽는다 [매일경제신문 2012.07.29]  ASIA 12·08·06 2578
362   오정희 소설가 `중국인 거리' 해외시장 진출 [강원일보 2012.08.01]  ASIA 12·08·06 2693
361   영어로 읽는 한국 단편소설 [강원도민일보 2012.08.04]  ASIA 12·08·06 2418
360   한국어·영어로 함께 읽는 ‘한국대표 단편’ [한겨레신문 2012.07.29]  ASIA 12·08·06 2861
359   명작 단편소설, 한국어·영어로 동시에 [서울신문 2012.07.28]  ASIA 12·08·06 2391
358   한국 단편소설 영어로 읽어볼까…'바이링궐 에디션' 출간 [한국경제신문 2012.07.26]  ASIA 12·08·06 2606
  버스커버스커의 멤버 브래드 문학평론가로 변신 [세계일보 2012.07.25]  ASIA 12·07·26 2621
356   국내문학 해외소개 '새이정표' [한국일보 2012.07.25]  ASIA 12·07·26 2304
[1][2][3][4][5][6] 7 [8][9][10]..[25]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GGAMBO
계간 '아시아' 서울시 동작구 흑석동 100-16 3층 / 전화 02-821-5055 / 팩스 02-821-5057
Copyright (C) since 2006 Asia Publishers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