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lcome to Asia Publishers
Home | E-mail | Editorial Room
English

 

08/21 2017 심훈문학대상, ...
05/24 2017 제21회 심훈...
06/10 2015 심훈문학상 (계...
05/27 2015 아시아 도서목...
04/30 바이링궐 에디션 한국 ...


끝나지 않은 베트남전쟁…끝나지 않은 슬픔 [경북일보 2012.05.25]
 ASIA    | 2012·05·31 17:49 | HIT : 2,566 | VOTE : 474 |
http://www.kyongbuk.co.kr/main/news/news_content.php?id=584231&news_area=101&news_divide=10102&news_local=&effect=4
전쟁 이후 첫 건기, 주인공 끼엔은 전사자 유해발군단의 일원으로 부대원들이 전멸당한 전선으로 이동 중이다. 살아남은 단 열 명의 전사 중 한 명인 끼엔은 그 지역이 익숙하다.


그 패배가 낳은 수많은 혼령과 귀신을 마주하자 끼엔의 마음속으로 바로 작년까지 이어졌던 수많은 전투와 전투에 희생된 전우들, 그리고 전쟁이 갈라놓은 첫사랑 프엉이 찾아온다.


전쟁보다 아픈 사랑 이야기를 담은 베트남 작가 바오 닌의 '전쟁의 슬픔'의 한국어 판이 나왔다.


바오 닌은 끼엔이 프엉과 함께 성장했던 하노이의 공동 주택을 떠나 전쟁터로 갔다가 돌아오는 여정을 따라 서사를 펼쳐 나간다. 그러나 이 어린 연인이 걸어야 했던 아픈 사랑의 여정은 이 소설 속에서 실낱처럼 가늘고 희미하다. 더구나 이 여린 사랑의 서사는 자주 피에 잠기고 화약 연기에 덮여 밀림 속에서 길을 잃어버리곤 한다.


사랑은 짧고 전쟁은 길었다.


이 소설의 모든 페이지는 전장의 피비린내로 가득하다. 그러나 마지막 페이지를 덮고 난 독자를 아프게 만드는 것은 그 피비린내가 아니다. 이 소설은 어떤 이념도 집단도 증오하지 않는다. 옹호하지도 않는다. 광포한 살육의 나날을 견디는 힘은 이념도 집단도 아니다. 더없이 거칠고 한없이 허망한 전쟁도 끝내 무너뜨리지 못한 것은 애틋하고 간절한 사랑이다.


그래서 이 소설은 사랑과, 사랑할 나이에 전쟁을 해야만 했던 끼엔의 전쟁 비망록이다.


바람처럼 흩어져 버린 10년, 그러나 '한평생보다도 긴'10년이 '전쟁의 슬픔'이다. 프엉을 오해하여, 울며불며 자신을 찾아다닌 그녀를 뒤로하고 끼엔은 홀로 전쟁터로 걸어 들어갔다. 이 소설은 바로 그 전쟁터의 끔찍한 맨 얼굴을 우리에게 보여 준다.


작가 바오 닌은 전쟁에 대한 어떤 미화도 용납하지 않는다. 그렇다고 엄살을 떨며 과장하지도 않는다. 그는 안타깝고 끔찍하고 잔인하며, 아주 가끔 따듯했던 전쟁이 어린 연인의 청춘과 사랑을 어떻게 미궁에 빠뜨렸는지를 냉정하면서도 격정적으로 진술하고 있다.


누군가 살아남기 위해서는 누군가 쓰러져야 한다. 그것이 전쟁이라고 바오 닌은 말한다.


그럼에도 바오 닌은 전쟁이 몰고 온 당연한 살육, 희생자들을 영웅시하고 신격화하는 시절 동안 무명무실 무감하게 사라져 간 모든 것들에 진심으로 위로를 건네고자 한다.


방현석 소설가는 발문을 통해 "베트남전쟁이 인류에게 남긴 유산은 많을 것이다. 그중에서 빼놓을 수 없는 하나가 바오 닌과 그의 소설 '전쟁의 슬픔'이다. 이 유산은 베트남전쟁이 남긴 유산 중에서 인류에게 가장 오래 남을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바오 닌의 첫 장편인 '전쟁의 슬픔'은 출간되자마자 베트남 문학계와 독자들로부터 뜨거운 환영과 찬사를 받았고 베트남 문학 최초로 16개국 언어로 번역, 출간되었다.
남현정기자 nhj@kyongbuk.co.kr

  
355   한영대역 소설 시리즈 소개하는 소설가 오정희[연합뉴스 2012.07.25]  ASIA 12·07·26 2928
354   한영대역 소설 시리즈 소개하는 소설가 최윤[연합 뉴스 2012.07.25]  ASIA 12·07·26 2946
353   한국어·영어로 함께 읽는 한국 문학 [연합뉴스 2012.07.25]  ASIA 12·07·26 2996
352   영어로 동시 수록한 한국대표 단편소설[경향신문 2012.07.22]  ASIA 12·07·26 2888
351   그토록 먼 여행[독서신문 2012.07.19]  ASIA 12·07·26 2365
350   [새 책] 그토록 먼 여행 外 [한국일보 2012.07.13]  ASIA 12·07·26 2448
349   [새책] 그토록 먼 여행 [경향신문 2012.07.20]  ASIA 12·07·26 2381
348   <신간> 그토록 먼 여행 [연합뉴스 2012.07.11]  ASIA 12·07·26 2576
347   [대구/경북]‘강철왕’ 박태준, 24부작 드라마로 다시 태어난다 [동아일보 2012.05.14]  ASIA 12·06·11 2573
346   포스코, 청암 박태준 연구총서 발간 [EBN산업뉴스 2012.05.10]  ASIA 12·06·11 2641
345   보국(報國)의 순교정신, 청암 박태준 연구총서 [경제풍월 2012.05.29]  ASIA 12·06·04 2567
344   사랑 대신 전쟁을 했다…결과는 끝없는 아픔뿐 [매일경제 2012.06.02]  ASIA 12·06·04 5468
  끝나지 않은 베트남전쟁…끝나지 않은 슬픔 [경북일보 2012.05.25]  ASIA 12·05·31 2566
342   [BOOK]아픈 그들이 동족처럼 느껴진다 [아시아경제 2012.05.21]  ASIA 12·05·23 2482
341   바오 닌과 ‘전쟁의 슬픔’ [2012.05.14]  ASIA 12·05·14 2748
340   “베트남전 승패 떠나 병사들 슬픔 주목” [한겨례뉴스 2012.05.14]  ASIA 12·05·14 2646
339   “베트남전쟁 상처 사실적 묘사… 전후세대에도 강인한 흡인력” [경향신문 2012.05.14]  ASIA 12·05·14 2735
338   “아무리 좋은 전쟁도 가장 나쁜 평화보다 나을 순 없어” [세계일보 2012.05.14]  ASIA 12·05·14 2621
337   난 17세 입대한 월맹군 … 이 소설 쓰려고 살았나봐 [중앙일보 2012.05.14]  ASIA 12·05·14 2516
336   제철·교육 보국 기업가정신 '청암 박태준 연구총서' [뉴시스 2012.04.29]  ASIA 12·05·02 2576
[1][2][3][4][5][6][7] 8 [9][10]..[25]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GGAMBO
계간 '아시아' 서울시 동작구 흑석동 100-16 3층 / 전화 02-821-5055 / 팩스 02-821-5057
Copyright (C) since 2006 Asia Publishers Inc. All rights reserved.